광고

세계 ISSU 2/ 美당국자 "시진핑, 수년내 대만공격 계획 없다고 말해"

"평화통일 선호 언급하면서도 무력사용 조건도 거론"

보도국 | 기사입력 2023/11/16 [10:46]

세계 ISSU 2/ 美당국자 "시진핑, 수년내 대만공격 계획 없다고 말해"

"평화통일 선호 언급하면서도 무력사용 조건도 거론"

보도국 | 입력 : 2023/11/16 [10:46]

세계 ISSU 2/ 美당국자 "시진핑, 수년내 대만공격 계획 없다고 말해"

"평화통일 선호 언급하면서도 무력사용 조건도 거론"
♠미중정상회담(AP.연합뉴스)

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5일(현지시간) 미중 정상회담에서 수년 안에 대만에 대한 군사적 행동과 같은 계획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미국 정부 고위 당국자가 밝혔다.


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시 주석은 이날 샌프란시스코 근교 우드사이드에서 열린 회담에서 중국이 대규모 대만 침공을 준비하고 있지 않음을 시사하려 했다고 미국 고위 당국자가 전했다.

이 당국자는 시 주석이 수년 내 대만에 대한 군사 행동에 나서는 것과 같은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고 소개했다.

또한 시 주석은 중국이 평화적인 대만 통일을 선호한다는 입장을 조 바이든 대통령에 밝혔으나 이어서 무력을 사용할 수 있는 조건에 대해 언급했다고 고위 당국자는 전했다.

결국 시 주석의 언급은 당장 대만 무력 통일을 준비하고 있는 것은 아님을 밝히되, 대만이 독립 선언과 같은 '레드라인'을 넘는 행동을 할 경우 무력을 사용한다는 기본 입장을 재확인한 것으로 풀이가 돼 일단 중국과 대만의 전쟁 발전 지속성이 없다는 안정 감을 모두 기뻐하는 분위기 이다.

시 주석은 작년 10월 제20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(당 대회)에서 "우리는 평화통일이라는 비전을 위해 최대한의 성의와 노력을 견지하겠지만 무력사용 포기를 결코 약속하지 않을 것이고, 모든 필요한 조치를 취할 수 있는 옵션을 가질 것"이라고 말한것에 대한 정반대의 발언에 회의에 참석한 두 나라가 모두 안정감을 찾는 듯 했다.  연합조선 기사 참조 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이동
포토뉴스
속보/ 대한민국 초 강력 비밀 무기 발표에 중국과 러시아 "혼비백산"
이전
1/1
다음
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