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
강남구, 일상회복 이끌 ‘관광숙박산업 간담회’ 개최

- 관광숙박업 발전방안 모색, 유공호텔 감사장 전달, 중대재해처벌법 특강 등 진행 -

보도국 | 기사입력 2022/06/15 [21:00]

강남구, 일상회복 이끌 ‘관광숙박산업 간담회’ 개최

- 관광숙박업 발전방안 모색, 유공호텔 감사장 전달, 중대재해처벌법 특강 등 진행 -

보도국 | 입력 : 2022/06/15 [21:00]

 

 

‘기분 좋은 변화, 품격 있는 강남’을 실현 중인 강남구가 17일 구청에서 관내 관광호텔업체 64개소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, 코로나19 방역 및 대응에 기여한 호텔에 감사장을 전달했다.

 

강남구는 이날 간담회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어온 관광숙박산업 현장의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함께 해결방안을 모색했다. 또 관광산업 진흥을 통한 새로운 일상회복을 도모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.

 

강남구는 2020년 4월부터 관내 7개 호텔을 안심숙소로 지정해 자가격리자와 재택치료자의 가족이 할인된 금액으로 숙박할 수 있도록 했으며, 현재까지 1419명이 814개의 객실을 이용했다. 구는 안심숙소 운영에 협조한 호텔과 각종 행사·모임 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호텔 등 코로나19 감염병 확산 방지에 큰 역할을 한 12개 호텔에 감사장을 수여했다.

 

아울러, 전문가를 초빙해 ‘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 특강’을 진행, 호텔 관계자들로부터 “시의적절한 교육이었다”는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.

 

홍종남 관광진흥과장은 “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일상회복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다”며 “강남구는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구민 건강안전을 지키는 한편, 침체됐던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박차를 가해 ‘글로벌 문화 관광도시 강남’의 위상을 공고히 하겠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이동
메인사진
포토뉴스
단독 / 대한민국에 무적의 해병대 특전사와 군 만기 전역자 수백만명이 아직도 총기와 대포를능숙하게 다룰 수 있다 !
이전
1/1
다음


광고